케냐에서 살아남기
• 이름 : 채정훈
• 국가(코드) : 케냐(CIVS/STV-07:01) / 활동기간 : 2019-07-06 ~ 2019-07-24
• 주제 : 환경/보수/교육     • 타이틀 : BADILISHA ECO VILLAGE
• 개최지역 : 케냐
참가동기, 참가 전 준비, 워크캠프에 기대했던 점

대학교 마지막 방학에 뭐를 하면서 보낼까 고민하던 도중, 학교에서 워크캠프 해외봉사자를 모집한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한국에서 어영부영 방학을 보내는 것보다 워캠을 가는 게 좋을 거 같단 생각이 들어 신청했습니다. 여러나라 중 아프리카는 절대 나 혼자 가보지 않을 거 같아서, 또한 교환학생 생활을 하면서 케냐 친구들에게 좋은 기억이 있었기 때문에 케냐로 지원했습니다. 하지만 그리 큰 기대는 하지 않았기 때문에 지원하고서도 설마 하는 마음이었고, 붙고나서는 굉장히 얼떨떨했습니다. 6월이 되서 오리엔테이션을 하고 출국 전에 예방접종을 하러 다니면서 이제서야 아프리카에 간다는 것을 조금씩 실감했습니다. 타지에서 아프면 나만 서럽고 또 팀에 폐가 될까봐 안 아프자는 마음에서 한국에서 할 수 있는 예방접종은 다 하고 갔으며, 가서 팀원들과 잘 지낼 수 있도록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지려고 노력했습니다.

현지 활동이야기, 특별한 에피소드, 함께한 사람들(참가자, 지역주민)

저희 캠프는 원래 예정이 7월 6일부터 진행되는 것이었으나 현지 사정에 따라 7일부터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봉사지로 출발하기 전 호스트 패밀리 가정에서 지내게 되는데, 물을 길어다가 바가지로 끼얹어서 하는 찬물 샤워에 당황하기도 했지만 곧잘 적응했습니다. 제가 봉사활동을 진행한 곳은 빅토리아 호수의 작은 섬이었는데 숙소에 수도와 전기 설비가 하나도 되지 않았습니다. 생전 처음 겪어보는 환경에 당황스럽기도 했지만 긍정적인 친구들이 많이 있었기 때문에 그들을 따라서 아무렇지 않게 생활하다보니 어느순간 그 삶에 적응해서 살아가고 있었습니다. 저희 캠프에서는 주로 현지 공동농장에 가서 농사를 짓는데 일손을 보태거나 학교에 가서 아이들을 가르치거나 시설보수를 하기도 하고 뒷산에 올라가 비올 때를 대비해 둑을 쌓는 일을 하였습니다. 아프리카는 남반구라 7월엔 겨울이어서 그렇게 덥지 않을 것이라 생각했는데 산에 올라가 돌로 둑을 쌓는 과정에서 진짜 너무 더워서 현기증이 올 정도였습니다. 친구들은 열심히 일하면서 힘들어보이는 친구들은 그늘에서 쉬게 배려해주고 일을 거들어 주고 도와주었습니다. 또한 아프리카에서 생활하는 것이 처음이라 모두가 약간 피곤하고 아프기만하면 말라리아에 걸린것이 아닐까 걱정하고 병원에 다녀오는 모습이 여기가 진짜 아프리카라는 것을 항상 상기시켜줬습니다. 저희 캠프 특성 상 현지인들과 교류할 수 있는 기회가 굉장히 많았는데, 어설픈 스와힐리어 인사에 함박웃음을 지어주고, 함께 일하면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면서 보람된 시간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참가 후 변화, 배우고 느낀 점, 하고 싶은 이야기

워캠 참여 이전에 해외봉사를 한 적이 있어서 서로의 문화를 존중해야한다, 틀린 것이 아니라 다를 뿐이다 라는 것을 인지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케냐에 가서 이 말을 진정으로 이해했습니다. 그 전엔 그들의 문화가 다르다는 것을 인지만 했지 존중하는 법을 몰랐다면, 케냐에서 한 달의 시간을 통해 서로의 문화를 진정으로 존중하는 방법을 배웠습니다. 특히 누구의 문화가 우위에 있다 그런 생각이 아닌 아 이 친구들은 이렇구나 라며 그들을 그들 자체로 인식하는 방법을 배웠고, 모두가 똑같은 사람일 뿐이다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케냐에 막 도착했을때, 봉사를 시작한지 얼마 안됐을 때는 정말 열악한 환경에 힘들었지만, 막상 떠날 날이 되어보니 어느순간 그 환경에 적응해 잘 살아가고 있는 제 자신을 보면서 뿌듯함을 느꼈습니다. 한달이라는 짧지 않은 시간동안 저는 그 새 성장했음을 느꼈습니다.

프로그램 세부정보

총 참가자들의 국가 수는? (본인 포함) 10개국 이상
총 참가자 수는? 15명 이상
항공료 : 1500000 원 / 국내출발
교통비(항공료 제외) : 30000 원
참가 중 지출 비용(현지 참가비 제외) : 50000 원
미팅포인트 : 공항
숙박형태 : 홈스테이
화장실 : 건물근방
인터넷 사용 환경 : 불가능
취사여부 : 일부 취사
봉사활동 시간(1일 기준) : 3~4
공용언어(영어)가 잘 사용되었는가? 그렇지 않다면, 이유는? : 그렇다
사전 제공된 인포싯에 더 포함되었으면 하는 항목이 있다면? : 사전에 함께 몇명의 친구가 봉사하는지 알려줬으면 좋겠다.
가까운 지인이나 가족에게 워크캠프를 추천할 의향을 점수로 표기한다면 몇 점입니까? (0~10점) : 7
기타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2012년 이전
참가보고서를
보시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하세요.

2012 이전 워크캠프
참가보고서 보기